Home Tickets Classics
금호 아름다운 목요일 - 파비앙 뮐러 Piano
2019.08.08
2019년 8월 8일(목) 오후 8시
금호아트홀 연세
전석 일반 50,000원
미취학아동입장불가
주 최: 금호아시아나문화재단
후 원: 아시아나항공(주)
문 의: 02)6303-1977
인터파크 예매
인터파크연동예매 안내문
★본 공연은 미취학 관람불가 공연입니다.★
★할인 적용된 티켓은 공연당일 신분증 미지참시 구입하신 티켓의 차액을 지불하셔야 하오니 꼭 지참해주시기 바랍니다.★
★연주자의 요청으로 프로그램이 변경될 수 있습니다.★
- 국가유공자할인 동반1인까지 - 50%
- 장애인할인(1~3급) 동반1인까지 / 장애인할인(4~6급) 본인만 - 50%
- 경로우대(만70세이상) 본인만 - 40%

* 티켓 수령 시 증빙서류를 지참하셔야 하며, 미 지참 시 현장에서 차액을 지불해야 합니다.
Untitled Document

 

PROGRAM

※ 프로그램은 추후 공지됩니다.
※ Program will be announced shortly.

 

PROFILE

 

파비앙 뮐러 Fabian MullerㅣPiano

 

지난 시즌을 거치며 독일을 대표하는 가장 뛰어난 젊은 피아니스트로 자리매김한 파비앙 뮐러는 2017년 독일 뮌헨에서 개최된 ARD 국제콩쿠르에서 전체 2위에 입상하였을 뿐 아니라 청중상, 브라더 부슈상, 제뉴인 클래식스 특별상, 헨레상에 이르는 4개 분야에서의 특별상도 휩쓸며 센세이션을 일으켰다. 수드도이체 자이퉁은 그의 베토벤 피아노 협주곡 3번 연주를 두고 "이 연주는 매 구절, 한 음 한 음이 모두 아주 명료하고 투명하며 흥미로웠다. 이렇게 통제력과 풍성한 타건을 갖춘 연주를 하면서도 세밀한 표현과 구조에 대한 감각과 긴장감을 동시에 나타낼 수 있다는 건 큰 행운이다." 이 보다 앞선 2013년에는 이탈리아 볼차노에서 열린 페루치오 부조니 국제 피아노 콩쿠르에서 언론 심사위원상을 비롯하여 부조니 작품 최고 연주상과 현대작품 최고 해석상을 받으며 클래식 애호가들에게 깊은 인상을 남긴 바 있다.

 

파비앙 뮐러는 바이에른 라디오 심포니, 쾰른 WDR 심포니, HR 심포니, 본 베토벤 오케스트라와 같은 세계 유수의 오케스트라와 협연했고 메클렌부르크 포어포메른 페스티벌, 슈베트칭엔 페스티벌, 하이델베르크 봄 페스티벌, 루르 피아노 페스티벌, 올드버러 페스티벌과 같은 영예로운 음악축제에 초청받았다. 베를린 콘체르트하우스, 뮌헨 헤르쿨레스 홀, 브레멘 콘서트홀 디 글로케와 같은 유서 깊은 무대도 장식했다. 또한 SWR심포니, 독일 라디오 필하모닉과의 협연과 독일 마인츠의 SWR2 인터내셔널 피아니스트 시리즈, 본 베토벤 페스티벌 그리고 아우크스부르크 모차르트 페스티벌 무대를 장식하며, 2018년 봄에는 뉴욕 카네기홀에서의 데뷔 무대를 올린 바 있다.

 

솔리스트로서의 연주 외에 파비앙 뮐러는 열정적인 실내악 음악가로서 알브레히트 마이어, 줄리안 블리스, 사라 크리스티안, 니클라스 리페, 다니엘 뮐러쇼트, 막시밀리안 호르눙, 아리스 콰르텟, 비전 스트링 콰르텟과 정기적으로 무대를 함께 갖고 있다. 또한 파비앙 뮐러는 본인이 창설한 본 츠비셴퇴네 실내악 시리즈의 예술감독으로 재직하고 있기도 하다.

 

파비앙 뮐러는 연주자로서 다음 세대의 청중인 어린이와 청년들에게 음악의 아름다움을 전파하는데 앞장서고 있기도 하다. 루르 피아노 페스티벌의 교육 프로젝트에서 그는 매해 300명 이상의 어린이와 함께 작업하며 그들이 더 창의적으로 현대 음악을 접할 수 있는 작업을 진행하고 있다. 이 프로젝트는 2014년 융게 오렌상과 2016년 에코 클래식 상을 수여 받은 바 있다. 더 나아가 파비앙 뮐러는 모더레이션 콘서트를 통해 청중들에게 더 가깝고 생생한 음악을 전달하고 있으며, 이 프로젝트는 2015년 독일 경제 문화부가 발표한 프랑크푸르트 톤 운트 에르클레룽 콩쿠르 1위를 수상했다.

 

2016년 파비앙 뮐러는 ARS 프로덕션 레이블에서 그의 데뷔 CD 'Out of Doors'를 발표했으며, 이는 "이렇게 자신감 넘치고 창의적인 피아니스트가 몇 년 뒤 어떤 발전을 이뤄낼지 기대를 아니할 수 없다"(포노포럼)을 비롯하여 "위대한 커리어의 시작"(라디오 브레멘), "좋은 취향 모델의 발견"(가디언)이라 호평 받았다.

 

During the last seasons, Fabian Muller could establish himself as one of the most remarkable German pianists of his generation. He caused a great sensation at the International ARD music competition in Munich 2017, when he not only won 2nd prize in the overall ranking, but was awarded with not less than four additional prizes: the audience prize, the Brothers Busch award, the special prize Genuin classics as well as the Henle Urtext award. The Suddeutsche Zeitung commented on his festival performance of Beethoven’s Piano Concerto No. 3: “This was played eminently clear, transparent, exciting in each phrase and every single tone. To play with such a controlled and round touch, but with fine expression and sense for structure and tension curves, is a stroke of luck.”

 

As early as 2013, Fabian Muller attracted an expert audience’s attention for the first time, when he won the prize of the press jury at the Ferruccio Busoni International Piano Competition in Bolzano and, furthermore, was awarded with the special prize for the best interpretation of a piece by Busoni as well as the special prize for the best interpretation of contemporary piano music.

 

Since then, he has performed with major orchestras including the Bavarian Radio Symphony Orchestra, the WDR Symphony Orchestra Cologne, the HR-Symphony Orchestra, and the Beethoven Orchestra Bonn. Besides, he was a guest at prestigious festivals such as the Mecklenburg-Vorpommern Festival, the Schwetzingen Festival, the Heidelberger Fruhling, the Ruhr Piano Festival, and the Aldeburgh Festival and gave concerts in renowned concert halls such as the Konzerthaus Berlin, the Herkulessaal in Munich, the Cologne Philharmonic Hall, the Tonhalle Dusseldorf, the Beethovenhaus in Bonn, and the Bremen concert hall Die Glocke. Future engagements include performances with the SWR Symphony Orchestra and the German Radio Philharmonic Orchestra. Additionally, he will be guest at the SWR2 series International Pianists in Mainz, at the Beethoven festival in Bonn and at the Mozart festival in Augsburg. In springtime 2018, he will make his debut at New York's Carnegie Hall.

 

Beside his projects as a soloist, Fabian Muller is also intensively devoted to chamber music. His partners in this sphere include artists such as Albrecht Mayer, Julian Bliss, Sarah Christian, Niklas Liepe, Daniel Muller-Schott, Maximilian Hornung, the Aris Quartett as well as the Vision String Quartet. Furthermore, he is the artistic director of the chamber music series Bonner Zwischentone, which was initiated by him.

 

Along with his regular concert activities, Fabian Muller is also committed to conveying music to children and teenagers. As the pianist of the Ruhr Piano Festival’s education project, he annually works with more than 300 children and their creative engagement with modern music. The project was awarded with the Junge Ohren prize in 2014 and with an Echo Klassik in 2016. Furthermore, he frequently gives concerts accompanied by moderation, where he vividly and inspiringly brings music close to his audience. This work was honored with the 1st prize at the Frankfurt competition Ton und Erklarung announced by the cultural department of the German economy in 2015.

 

In 2016, Fabian Muller released his debut CD Out of Doors on the ARS Produktion label. Fono Forum’s opinion: “One can be curious how this fearless and joyously creative pianist will develop over the next few years.” In this context, Radio Bremen recorded the “first station of a great career” while The Guardian discovered “a model of good taste”.


Tickets
Classics
Package
Yearly
LIFE
DITTO Classics
Travel
LIBRARY
Balcony Friends
Magazine
e-Leaflet
Program Archive
LOUNGE
News
Event
Balcony Talk
FAQ
Booking Guide
Contact us
PARTNER
Presenter
Venue
Join MEMBER
About Club BALCONY
Join Club BALCONY
Friends of Club BALCONY
가입사실확인